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포항·울릉
포항시의회 경제산업위원회,기후온난화 농업분야 대응실태 점검

포항시의회 경제산업위원회(위원장 이상범)는 24일 오후 농업분야 기후 온난화 대응을 위한 새로운 소득작목 시설 재배 농장을 방문했다.

이날 이상범 위원장과 위원들은 아열대 과수 및 산딸기 재배농장 등을 방문해 시설과 재배현황을 살펴보고, 현안사항과 농민들의 애로사항에 대해 청취했다.

이어 생산성 및 유통활로를 극대화 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며 포항시가 현재 추진중인 아열대 과수 재배시범 사업을 더욱 확대 추진하여 농가소득 증대에 이바지 할 수 있기를 주문했다.

이상범 위원장은 “우리 지역에서 바나나, 한라봉, 천혜향 등 아열대과수 수확에 성공한 것은 농민들과 포항시가 지구 온난화에 잘 대비하여 이뤄낸 결실”이라 격려하며 “향후 새로운 판매전략과 품종 개발에도 적극 노력하여 포항시가 기후변화에 따른 농업분야의 혁신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포항에는 현재 북구 흥해, 기계, 신광, 송라 지역에 한라봉, 천혜향, 바나나, 애플망고 등 약 2.65ha의 아열대 작물이 재배되고 있으며, 산딸기는 장기, 오천, 흥해, 죽장 등 포항 전역에서 80ha 규모로 재배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