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천·청도
청도군 『유휴자원 활용 지역활력사업』 공모 선정, 사업비 10억 원 확보

청도군(군수 김하수)이 경상북도가 주관하는 『유휴자원 활용 지역활력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어 총사업비 10억 원을 확보하게 되었다.

『유휴자원 활용 지역활력사업』은 지역 내 폐교, 빈집, 곡물창고, 철도 유휴부지 등 현재 사용되지 않는 자원을 활용하여 지역사회 서비스 거점 공간으로 조성하고, 지역 활력을 불어넣어 정주생활인구 유입을 유도하는 사업이다.

지난달, 2007년 폐교된 매전면 관하초등학교 외부공간을 활용한 ‘플레이 그라운드 청도’ 조성 사업계획서를 도에 제출했으며, 서면평가와 현장 발표평가 등을 거쳐 도내 1개 시군을 선정하는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관하초등학교 외부공간 일대에 영유아·어린이 동반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자연 친화적 놀이시설, 어울림 광장 등을 조성할 계획이며, 신활력플러스사업 일환으로 내부 공간에 조성 중인 청년공동부엌 ‘그라운드 청도(사업비 11억 원)’와 연계로 자연 친화적 놀이·문화·휴식·여가 공간으로 재탄생 시킬 예정이다.

김하수 청도군수는 “이번 공모사업을 계기로 잠자던 기존 자원을 창의적 아이디어와 결합해 자연 친화적 관광거점 및 지역주민 공동체 활동 거점 시설로 탈바꿈시켜 생활인구 확대와 도농 교류 활성화로 지역 활력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강동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