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고령·성주·칠곡
고령군 인구정책발굴을 위한 직원역량강화워크숍 개최

고령군(군수 이남철)은 지난 2.2(목) ~ 2.3(금) 1박 2일간 경주에서 인구정책추진 TFT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령군 인구정책발굴을 위한 직원역량강화워크숍을 개최하였다.

이번 워크숍은 지방소멸대응기금, 인구감소지역 특별법 등 정부의 인구정책을 이해하고 우리군 현안을 토대로 실현가능한 사업 발굴을 위해 마련되었다. 1일차에는 군정현안에 대한 실무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소통을 위한 군수와의 간담회의 시간도 가졌다.

고령군은 인구감소지역으로 지방소멸 위기를 적극 대처하기 위해 민선8기 출범과 함께 인구정책과를 신설하여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인구정책추진 TFT을 중심으로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서와 인구감소지역대응 기본계획, 시행계획 등 중장기 대책을 통해 고령군의 미래 청사진을 그려나갈 계획이다.

이남철 군수는 “2023년은 변화의 원년으로 공무원들이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깨어있는 사고로 대응할 때 이 모든 것이 가능한 만큼 기존의 관료주의를 탈피하고, 직원들과의 소통과 단합을 통해 변화의 중심에 서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