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천·청도
영천 와인산업 발전 업무협약 체결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16일 경상북도 농업기술원, 포도수출농업기술지원단과 와인산업 발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최기문 영천시장, 신용습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장, 최철 포도수출농업기술지원단장 및 3개 기관단체의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천 와인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에 뜻을 같이 하기로 협의하고 서명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고부가가치 와인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 고품질 포도 생산, 와인 양조 기술 공동 개발 및 기술 지원, 연구 관련 시설, 장비, 기술 및 자원의 상호 교류 등 양조기술 분야 협력사항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속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는 지역 특성화 와인산업이 안정적으로 도약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히고, MOU 기관에 품질 향상을 위한 사업과 R&D 분야 상호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은 과수 고부가가치 향상을 위한 영천 와인산업 활성화에 연구개발 및 기술보급 사업 지원을, 최철 포도수출농업기술지원단장은 문제해결 중심의 양조 전문가 현장 컨설팅 지원 약속했다.

국내 최대 포도 주산지인 영천시는 과수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와인산업을 지속적으로 육성한 결과 국제 와인품평회 베를린와인트로피에서 매년 수상자를 내고 있어 품질을 인정받고 있으며, 와인학교 및 와인투어를 운영하는 한편 영천와인 페스타를 개최하며 농촌자원의 관광·문화산업 활성화 기반 구축에 노력하고 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