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상주·군위·의성·청송
의성군, 일품 우렁이 쌀 프랑스 수출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10월 28일 적극적인 지원에 맞추어 서의성농협에서 우수한 일품 우렁이 쌀의 적극적으로 판로를 개척한 결과 프랑스에 초도물량 6.9톤을 금일 수출하는 쾌거를 이룩하게 되었다.

군은 고령화 시대에 맞는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하여 우렁이농업을 적극 권장하고 있으며, 2022년도에는 1,021호 1,200ha에 360,000천원을 지원하여 전년 대비 2배 이상의 증액하여 농가에 지원하였다.

우렁이 농법은 새끼 우렁이를 논에 방사하여 논에서 나는 잡풀 등을 제거하여 제초에 따르는 인력 감축과 농약으로 방제하던 제초를 우렁이가 제거하여 줌으로써 농약 살포비를 절감할 수 있으며, 우렁이가 겨울을 지나는 동안 땅속에서 폐사되어 우렁이 껍질의 키토친과 몸속 영양분은 다음해 귀한 거름의 역할을 감당하여 비료 살포량을 절감하는 다중적인 혜택을 주고 있다. 친환경적인 제초 활용, 농약방제인력 절감, 비료 절감 등 일거삼득으로 농업으로 농가에 좋은 농법으로 활용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우렁이농법은 제초제절감, 인력절감, 농약절감 등으로 논 농업에 중요한 역할과 농업인 소득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어,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공급되어 농가 소득에 크게 기여하였으면 한다”라고 하였다.

 

강동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