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천·청도
영천시, ‘농공단지형 스마트그린 기술도입 모델 공모사업 선정’ 국·도비 등 총사업비 35억원 규모

영천시(시장 최기문)가 7일 농림축산식품부 ‘2022년 농공단지형 스마트 그린 기술도입 모델 공모사업’에 4개 지자체 중 1순위로 선정돼 국·도비 22억을 확보했다.

시는 영천시 도남 농공단지를 대상으로 총 사업비 35억원(국·도비 22억, 시비 13억)을 투입해 올해 하반기에 설계 및 공사를 발주하고 2023년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농공단지형 스마트그린 기술도입 모델 사업은 노후 농공단지에 스마트 그린 인프라 구축으로 안전하고 편리한 단지 조성, 에너지 사용 효율화, 근로조건 개선 등 농공단지 리모델링을 통한 기업과 근로자의 근무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한편, 시는 지난해에도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도남공업지구 혁신지원 플랫폼 조성사업에 선정돼 국비 40억원을 확보하여 현재 사업 진행 중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농공단지형 스마트 그린 기술도입 모델 사업을 통해 우리 시 노후 농공단지를 혁신적으로 개선하여 기업하기 좋은 환경, 쾌적한 근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또한, “영천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 유치, 일자리 창출을 늘리고 살기 좋은 행복한 도시 영천을 만들어 겠다”고 말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