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구미·김천
김천시, 부항면보건지소외 3개소 리모델링으로 새단장

김천시(시장 김충섭)은 국토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보건지소 및 보건진료소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기존 노후화된 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향상 및 효율을 개선하여 쾌적한 생활환경을 만드는 친환경 리모델링 사업이다.

김천시는 지은 지 15년 이상된 9곳이 선정돼 사업비 23억5천만원 중 국도비 18억6천만원을 지원받아 현재 구성면보건지소와 부항면보건지소, 태화·남곡보건진료소 4개소는 공사를 완료했고, 나머지 개령면·감문면보건지소, 봉곡·대야·삼성보건진료소 5개소에 대해서는 올해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김천시는 올해 농소면보건지소외 6개소가 국토부 공모사업에 추가 선정되어 17억2천만원 중 국도비 13억6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내년에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우리시는 보건기관 30개소 중 노후화된 보건기관 16개소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태양광설치, 단열과 실내공기 질 등을 개선해 에너지 성능을 향상시켜 노약자 등 의료취약계층에게 쾌적한 환경조성과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장윤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