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주·문경·예천
KT&G 영주공장, 10년째 다자녀가정 후원금 전달

경북 영주시는 12일 KT&G 영주공장(공장장 정강옥)이 시청을 방문해 출산장려를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출산장려 후원금 전달식에는 장욱현 영주시장과 KT&G 영주공장 정강옥 공장장, 한자녀 더갖기 운동연합 영주지회 이훈자 회장 등 10여 명이 참석해 다자녀가정 후원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KT&G 영주공장은 영주시와 2012년 4월 출산장려 업무협약을 맺어 다자녀 가정 후원금을 매년 500만원씩 10년째 지원해 지역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

후원금은 한 자녀 더 갖기 영주지회를 통해 셋째아 이상 출생아를 대상으로 5만원 상당의 육아용품을 지원에 쓰여 지금까지 총 708가구(3천6백여 만 원)에 전달됐다.

정강옥 KT&G 공장장은 “저출산으로 인한 사회문제가 더욱 심각해지고 있다”며 “지역기업으로서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해 동참하는 사회분위기가 정착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10년간의 꾸준한 후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시와 지역사회가 손을 맞잡아 영주시가 ‘아이들의 웃음이 떠나지 않는 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0년부터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출산장려사업을 12개 기업 및 단체와 협약을 통해 추진하고 있다. 지원내용은 △산모한방첩약(영주시한의사회) △가정용구급함(영주시약사회) △출생기념사진촬영(이동기‧비츠로 스튜디오) △유아의자(노벨리스코리아) △출생축하 관련보도(영주신문‧영주시민신문) △임산부 홍삼미용세트(풍기인삼농협) △임산부 온천 무료이용(소백산풍기온천리조트) 등이다.

시에서는 앞으로도 출산·모자보건 사업의 지원조건을 완화하는 등 지속적으로 다양한 출산 및 모자보건 정책을 펼칠 계획이다.

장윤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윤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