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교육 지역경제
영덕군, 대구 경북 유일 정부 공공실버주택 공모 사업지 선정

영덕군이 대구 경북에서는 유일하게 정부 공공실버주택 공모사업지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정부의 공공실버주택 사업지로 선정된 곳은 전국에서 11개 지자체이며 영덕군은 이 사업에 필요한 국비 122억5천만원을 지원받는다.

공공실버주택은 생활이 어렵고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에게 보다 질 높은 생활. 복지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이 사업으로 영덕군에 100호 규모의 실버주택과 복지관이 들어서게 되며 실버주택 건설에 74억원, 복지관 건설에 36억원, 복지관 운영비로 12억5천만원이 투자된다.

이 사업의 영덕 유치에는 이희진 군수를 비롯한 영덕군의 실무 담당자들이 수 차례 국토부를 방문해 사업 필요성를 설명하는 등 배전의 노력을 기울여 왔던 공이 컸다는 평가다.

이희진 군수는 "재정자립도가 낮은 우리 군이 발전하려면 국비예산확보가 중요하다. 앞으로도 경북도와 중앙부처를 내 집 드나들 듯 발품을 팔아 국가 지원을 이끌어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병욱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