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복지 행사
박병석 국회의장, 경주엑스포대공원 솔거미술관 방문

14일 한국화 거장 박대성 화백 만나 활동 격려, 함께 전시 관람

문화예술 현안 및 발전 관심 … “문화예술 올바른 성장 도울 것”

 

박병석 국회의장이 지난 14일 경주엑스포대공원 솔거미술관을 방문해 전시를 관람하고 한국화와 문화예술발전을 위한 격려의 말을 전달했다.

(사진-박병석 국회의장이 지난 14일 경주엑스포대공원 솔거미술관을 방문했다.)

이날 박병석 국회의장의 방문은 대구에서 열린 간담회 참석 후 지역 현안 사항을 챙기고 한국화를 대표하는 박대성 화백과 만남을 갖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됐다.

 

박병석 국회의장과 박대성 화백은 30년 전 처음 인연을 맺었고, 현재 국회의장실에 박대성 화백의 작품이 걸려있는 등 두 사람의 특별한 인연이 이번 방문의 배경이 됐다.

 

솔거미술관을 직접 방문한 박병석 국회의장은 박대성 화백, 주낙영 경주시장 등과 함께 전시관을 상세하게 돌아보며 다양한 질문을 건네는 등 문화예술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을 표현했다.

 

특히 최근 전시 중인 작품 위에 어린이가 올라서서 작품을 훼손한 것을 용서한 박대성 화백의 사연을 듣고 배려와 용서의 본보기를 보여준 태도에 찬사를 보내며 “한국 미술의 정수 박대성 화백”이라는 방명록을 남겼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한국화와 우리나라 문화예술의 올바른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며 “문화예술의 현장에서 노력하는 박대성 화백을 비롯한 예술가들과 실무업무를 수행하는 모든 분들의 노력이 우리 문화의 세계화를 이끄는 힘이자 원동력이 되고 있다”고 격려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