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천·청도
영천시, 겨울철 도심 인근 멧돼지 집중 포획 실시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고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을 차단하기 위해 멧돼지 집중 포획활동을 벌인 결과 2020년도에 1,499마리를 포획했다고 밝혔다.

멧돼지는 2019년 1,045마리에 비해 1,499마리로 큰 폭으로 포획했으며, 올해 1월 한 달간 136마리를 잡았다. 고라니도 예전에 비하여 600여 마리로 많이 포획했다.

특히, 겨울철 먹이 부족으로 멧돼지가 도심으로 출몰되는 경우가 있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야간 및 휴일에 영천시와 기동포획단이 합동으로 도심 인근을 집중 순찰하여 멧돼지 2마리를 포획하였다.

시 관계자는 “생태계를 위한 개체 수 조절과 적극적인 포획 활동 및 예찰 활동으로 시민의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것이며 등산로나 도심에서 멧돼지를 발견했을 경우에는 각 읍면동사무소나 환경보호과로 즉시 신고 바란다”라고 전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