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경주
주낙영 경주시장, 새해 첫 월급 전액 기부…지난해 3월 1000만원 기부 이어 두 번째

주낙영(사진) 경주시장이 올해 첫 월급 전부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면서 ‘범도민 이웃사랑 행복나눔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4일 밝혔다.

‘범도민 이웃사랑 행복나눔 캠페인’은 화합과 희생정신을 발휘해 온 경북의 문화를 계승하기 위한 운동으로 ‘경북형 민생살리기 종합대책’의 일환이다.

이번 주낙영 시장의 새해 첫 월급 전액기부를 시작으로 설명절 전까지 1700여 경주시 공직자들의 자율적인 모금운동도 이어진다.

주 시장과 경주시 공직자들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주 시장은 지난해 3월에도 코로나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000만원을 기탁했고, 경주시 공무원들도 5000여만 원의 성금을 십시일반 모은 바 있다.

또 정부의 1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당시에도 공직자들의 자발적인 기부운동을 펼치기도 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편치 않다”며 “작은 정성이 모여 큰 나눔의 물결을 만드는데 다 함께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