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교육 의회뉴스
강석호 의원, 포항울릉 불출마 가닥

강석호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이 포항 남·울릉 출마설을 접고 불출마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강석호 의원 측은 “최근 경북지역에 중진급 국회의원이 필요하다는 일부의 요청에 포항남·울릉 출마를 고려했으나 이를 접었다”고 말했다.

지역 정가에서는 강석호 의원의 불출마 가닥에 대해 “울진 영덕 등지에서 3선을 하는 동안 포항을 너무 오래 떠나 있었고,  박승호 전 포항시장과의 연대계획이 실패로 끝났고 무소속으로 출마하기는 선거운동 기간이 너무 촉박해 조직구성 등이 무리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내다봤다.

또 “울진 등 통합구와 영덕 등 통합선거구 등 연거푸 미래통합당의 공천에 두 번이나 고배를 마셨는데 중진급이라는 필요하다는 명분만으로 포항에 출마한다는 것 자체가 명분이 약했다”고 평했다.

 

강동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