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교육 의회뉴스
칠곡..경선여론조사 의혹 눈덩이 제기고령·성주·칠곡 김항곤 예비후보

고령성주칠곡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후보 공천결정을 위한 경선여론조사에서 1인 2표 권리행사를 한 의혹이 추가로 발생했다.

김항곤 예비후보는, “3.17 ~3.18일 양일 간 실시한 국민경선여론조사에서 1인2표 권리행사를 한 고령군 A씨에 이어 또 칠곡군 B씨(50대)가 동일전화 번호(02-6960-2150)로 3.17일 오전10시31분과 오후 1시40분 2회에 걸쳐 응답을 했다”면서 “1인 1투표의 원칙을 심각하게 훼손한 행위로 여론조사는 원천 무효가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금까지 도출된 ‣1인 2표 권리행사 ‣전화 재발신 부정 ‣여론조사 번호 사전유출 등 의혹에 대해 공천관리위원회의 조속한 재심의”를 촉구하고 “하자있는 부정행위에 대해 선관위 고발과 검·경수사를 의뢰하겠다”고 했다.

 

황이주  kga8316@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이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