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주·문경·예천
영주시보건소, ‘재난응급의료사업 우수기관’ 선정

영주시 보건소(소장 김인석)가 2019년 재난응급의료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28일 경주 컨싱턴리조트에서 개최한 2019년 응급의료 네트워크 활성화 연찬회에서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응급의료 네트워크 활성화 연찬회는 한 해 동안 응급의료체계 수준을 높이는데 기여한 응급의료 우수기관을 발굴해 포상하고, 응급의료 발전을 위한 화합과 교류를 펼치는 장으로 경북도가 주관해 매년 개최된다.

 

이번 평가는 경북도가 25개 보건소를 대상으로 응급 및 재난업무 전반 6개 분야 11개영역 17개 지표에 대해 엄격한 심사를 거쳐 우시기관을 선정했다.

 

시는 재난 현장응급의료소 운영, 시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심폐소생술 교육 , 닥터헬기 이송체계 구축을 통한 응급환자 골든타임 확보, 유관기관 합동 재난훈련, 온열 및 한랭 질환 등 시민 생명 보호에 적극 노력해온 점 등이 다른 시·군 보건소에 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인석 보건소장은 “앞으로도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다양하고 차별화된 응급의료사업으로 시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주시 보건소는 겨울철 기상 이변에 따른 폭설․혹한 등 극한 이상기온에 대비해 취약지역 주민의 응급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지역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해나갈 방침이다.

황이주  kga8316@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이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