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원자력/에너지/환경
한국수력원자력, 지역·문화를 연계한 감성소통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정재훈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18일 경주 엑스포공원을 방문해 신라 천년의 역사를 담은 전시를 관람하고 첨단 기술로 재현한 컨텐츠를 체험하는 등 찾아가는 소통활동을 통해 ‘2019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지원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은 경주의 대표 기업으로서 지역의 문화를 널리 알리고 발전시키는데 힘을 모으겠다”며 “‘문화로 여는 미래의 길’이라는 이번 엑스포의 주제를 한수원에도 접목해 한수원 미래 성장의 기반이 되는 사업들에 대해 고민해 보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재훈 사장은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에 9회나 직접 참여하였으며 지난 12일에도 평일 저녁에 빈 영화관을 대관하여 워킹맘-워킹대디를 위한 공감 시네마 행사를 개최하는 등 차별화된 감성소통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직원 공감대 형성에 매진하고 있다.

황인성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