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경주
경산시, 동유럽시장 진출 무역사절단 파견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9월 29일부터 10월 8일까지 바르샤바, 클루지나포카, 이스탄불에 경산시장을 단장으로 관내 소재 기업 8개 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했다고 밝혔다.

 

경산시가 지원하고 경상북도경제진흥원과 코트라 무역관이 공동 진행한 이번 동유럽 무역사절단 파견에는 정밀기계가공품, 컬러콘택트렌즈, 절삭공구부품, 알루미늄복합단열재, 화장품 등 우수 제품을 생산하는 현우정밀㈜, ㈜씨엠티, ㈜일신산업, ㈜코리아비앤씨 등의 지역 기업이 참가했다.

 

8박 10일간의 일정으로 바르샤바, 클루지나포카, 이스탄불에 파견된 무역사절단은 각국 해외 바이어와 1:1 맞춤형 상담을 진행하며, 그중 ㈜코리아비앤씨는 폴란드 현지 바이어와 정식 독점계약이 결정되어 현지에서 계약서 전달이 있을 예정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동유럽 지역에서 수출시장의 다변화 모색과 시장경쟁력 확보로 우리 지역 기업들에게 큰 기회와 성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라며“이번 수출상담회를 기반으로 더 넓고, 다양한 해외시장 개척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경산시 무역사절단 파견 사업은 수출 다변화 및 수출 판로 개척을 위해 해외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지역 중소기업에 해외 바이어와 1:1 맞춤식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상담에 필요한 제반 비용을 지원하는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으로 지난해 중국 시장에 관내 5개 업체가 상담건수 76건을 통해 환화로 약 4억 원의 계약을 추진하는 성과를 올린 바 있다.

강동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