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원자력/에너지/환경
신월성 2호기, 3주기 연속 무고장안전운전 달성 기념 행사1,205일 연속운전으로 안전성과 기술력 입증

정재훈 사장, 현장 찾아 축하 메시지 전달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3발전소에서 12일(금) 신월성2호기(가압경수로형·100만㎾급)의 『3주기 연속 무고장안전운전 달성』기념 행사를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정재훈 사장이 직접 참석해 현장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격려했다.

한주기 무고장안전운전(OCTF, One Cycle Trouble Free)은 계획예방정비 완료 후 계통연결시점부터 다음 계획예방정비를 위한 계통분리 시까지 발전소가 발전정지 없이 운전하였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신월성2호기는 지난 2015년 7월 상업운전을 시작한 이후부터 2019년 7월까지 1,205일 동안 고장정지 없이 3주기 연속 무고장 안전운전을 달성함으로써 국내 원전의 안전성과 운영 기술능력을 입증했다.

황윤성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윤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