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경주
경산 진량“소문난 부자돼지국밥”매년 이어지는 선행

경산 진량의 한 음식점의 선행이 매년 이어져 귀감이 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경산시 진량읍 신상리에서 ‘소문난 부자돼지국밥’을 운영하는 김동수씨.

김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식당에서 지역 어르신 40여 명을 모시고 정성이 가득 담긴 점심 식사를 대접했다.

김 씨의 지역 어르신 식사 대접은 수년 째 이어져 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김 씨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어르신들에게 소박하지만 정성껏 마련한 식사를 대접하여 경로효친 사상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고자 마련하게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이어 가겠다.”고 했다.

 

지역의 한 어르신은 “요즘처럼 경로사상이 사라져 가는 시대에 이렇게 맛있는 점심을 대접해 주어 정말 고맙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동원 진량읍장도 “어르신들을 위해 정성과 사랑이 가득 담긴 따뜻한 식사를 대접해 주신 김동수 대표에 감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가져 주시길 당부한다.”라고 전했다.

김미경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