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산·경주
경주,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재착공

2021년까지 국비 93억 원 포함 총 133억 원 투입, 동학성역화 사업 시행

 

경주시가 추진하고 있는 동학 성역화 사업인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건립공사가 3월 재착공 됐다. 이 사업은 내년 말 준공 예정이다.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된 동학성역화 사업은 2009년부터 시작해 2021년까지 2차로 나눠 진행된다.

1차는 수운 최제우 생가 복원사업으로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이미 시행했다.

 

2차 사업은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건립.

2012년부터 2015년까지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 각종 행정 절차를 거쳐 2018년에 BF인증, 신재생에너지설치 및 에너지절약설계기준 등을 보완 설계한 이 사업은 지난해 9월 착공 후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동절기 공사 중지 상태였다.

3월 현재 공사를 재 착공한 이 사업은 2020년 12월에 준공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2021년 1월부터 사업부지 주변 탐방로 정비를 위한 실시설계 후 공사를 시행해 2021년 12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근대사상의 뿌리인 동학을 재조명함으로서 우리 민족의 긍지와 주체성을 확립해 동학발상지인 경주를 한국정신문화이 중심지로서 위상을 정립 하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