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고령·성주·칠곡
성주참외산업특구』 2018년 특구평가 대구·경북 1위, 전국 장려상 수상

성주참외가 전국 최고의 농산물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성주군 참외산업특구가 올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18년 특구평가에서 대구·경북 1위, 전국 우수특구로 선정되어 포상금 5천만원을 포함한 장려상을 수상하게 된 것.

이번 평가는 전국 196개 특구운영에 대한 성과를 외부전문가와 합동으로 이루어졌으며, 서면 및 현장심사, 중앙평가 3차례에 걸쳐 진행되었다.

 

성주군은 지난 2006년 2월 『성주참외산업특구』로 지정을 받아 농산물산지유통센터건립과 동시에 전국 참외가격 형성을 주도하는 유통 대혁신을 꾀하고, 참외박스 규격화 및 디자인 단일화사업, 저급참외 수매사업, 896억원의 참외 재배시설 자동화·현대화사업 등 다방면으로 추진한 참외산업이 농가소득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였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성주참외 홍보관 건립, 6차 산업을 통한 참외가공품 개발, 해외시장 개척 등 행정의 전폭적인 지지에 성주군 참외재배농가의 70년 이상 쌓아온 풍부한 재배기술이 보태져 성주참외 고유의 차별성과 브랜드 가치를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꾸준히 인정받고 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특구사업을 더 내실있게 추진해 성주 참외의 명성을 지키고, 업사이클링사업, 권역별 농산물 선별센터 추가건립 등 농업 조수입 1조원 시대를 향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종일 기자

이종일  kga8316@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