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복지 행사
매월 마지막 수요일엔 솔거미술관에서 만나요‘그린나래’로 새 단장한 ‘문화가 있는 날’ 30일 첫 수업

경주솔거미술관은 오는 30일 올해 첫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마련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

(재)문화엑스포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에 솔거미술관 2층 솔거아카이브에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전시연계프로그램 ‘그린나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새해부터 ‘그린 듯이 아름다운 날개’라는 뜻을 담은 새 주제로 매월 전시작품 중 대표작을 선정해, 스토리텔링 이론수업과 실기체험을 진행한다.

1월 행사는, 현재 열리고 있는 기획전시 ‘경주·색다른 시선’과 연계해 작품을 감상하고 ▲사진매체의 역사 ▲경주의 과거와 현재 모습 ▲작가의 작업방식 등에 대해 알아본다. 또 엑스포 공원과 솔거미술관 곳곳에서 사진을 직접 찍어보는 시간도 갖는다.

참가자들의 여론을 반영해 진행 시간대도 오후에서 오전으로 바꿨다. 행사는 30일 오전 10시 30분부터 90분간 진행되며 성인 20명 선착순 접수받는다. 참가비 무료.

참여를 원하면 경주세계문화엑스포 홈페이지(www.cultureexpo.or.kr)나 솔거미술관 홈페이지(www.gjsam.or.kr)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이메일(solgeo@cexpo.or.kr)로 접수하면 된다. 문의 054-740-3990.

한편 지난해에는 ‘프리드로잉-선 하나로 내 마음을 담다’라는 주제로 참가자들이 전통의 멋에 현대적 감각이 더해진 다양한 수묵화를 감상하고 체험해 볼 수 있는 시간으로 진행돼 큰 호응을 얻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