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천·청도
영천시, ‘2018 지역복지사업 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10일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18 지역복지사업평가 ‘찾아가는보건복지서비스 기반마련’분야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복지행정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228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이루어진 이번 평가는 지역복지사업의 효율적 추진기반 조성과 지자체 복지수준을 고려해 정량, 정성평가로 심사됐다.

영천시는 한 해 동안 16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맞춤형복지팀 전면 설치, 찾아가는 복지 상담을 위한 전기차 보급완료, 복지업무 추진의 질 향상을 위한 인력 확충·배치, 지속적인 전문성 강화 교육 등 정부가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정착을 위해 노력을 기울인 결과 기반 마련 모든 분야에 높은 평가를 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됐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앞으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정착을 통해 시민 개개인 욕구에 맞는 통합적 맞춤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신뢰할 수 있는 복지환경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