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포항·울릉
포항시, 포은중앙도서관 '인문도시 실현의 성과‘ 국립중앙도서관장상 수상

포은중앙도서관은 29일 국립중앙도서관이 주관한 “2018 공공도서관 협력 업무 유공 시상식”에서 국립중앙도서관상을 수상했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전국 공공도서관 가운데 도서관 협력을 통해 지역 공공도서관 및 이용자 서비스 향상에 공헌한 유공자를 발굴하고 포상함으로써 도서관 활성화의 기반을 다지고자 이 상을 수여한다고 전했다.

포은중앙도서관은 ‘지식의 둥지, 창조의 씨앗’이라는 모토아래 포항시민을 품어내는 둥지로써 지역 활성화를 위한 복합문화센터의 기능을 하고자 노력해온 공적을 인정받아 국립중앙도서관장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관내 공공기관 및 다중이용시설에 스마트도서관을 구축하여 지역주민들의 도서 접근성을 크게 향상시켜 생활 밀착형 도서관 문화 형성에 기여했다.

또한, 교육청과 협력하여 ‘찾아가는 독서 감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해병대 1사단과 단체 대출 협약을 체결하는 등 대외협력에 앞장서 독서문화 확산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지역서점과 MOU를 체결하고 ‘희망도서 바로대출제’를 도입하여 민관협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한 공도 컸다.

허윤수 평생학습원장은 “영예로운 수상은 직원들의 땀과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한 했으며, 앞으로도 포항시의 독서문화발전을 위해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할 것이며 시민과 함께 성장하는 도서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