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안동
안동시, 2018년 치수사업 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안동시는 경상북도에서 실시한 2018년 치수사업 자치단체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기관표창 수상과 함께 인센티브로 시상금 4백만 원을 받는다.

평가는 지방하천을 유지․관리하는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지방하천의 정비사업 추진실적, 정비사업 안전관리, 하천점․사용료 징수율, 예산집행의 효율성 증가 등 지방하천 관리업무에 대한 종합적인 점검과 평가로 안동시는 전반적으로 좋은 점수를 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 안동시는 지방하천의 시설물 안전관리, 효율적인 예산관리에 집중했다.

특히 지방하천 내 유수지장목 제거사업이 돋보였다. 통수단면 확보를 위해 하천 경관을 저해하는 자생 수목 및 갈대 등의 제거사업에 예산을 투입해 유수소통 증대와 홍수피해 예방 효과를 끌어내면서 우수사례로 높이 평가받았다.

안동시 관계자는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하천정비사업을 추진해 치수 안정성 확보로 재해 예방은 물론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동균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