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양·영덕·봉화·울진
영덕군, 2018년 숲가꾸기의 날 행사 개최

영덕군은 22일 영덕읍 오십천 둔치(무릉도원교 일원)에서 ‘2018년 숲가꾸기의 날 행사’를 열었다. 공무원과 13개 유관기관·단체, 유치원생 등 150여명이 참석해 녹음수 200여주에 비료를 주고 정화활동을 벌였다.

11월을 ‘숲가꾸기 기간’으로 지정한 영덕군은 봄에 심은 나무가 잘 자라도록 매년 숲가꾸기 행사를 열고 있다. 올해 9.4억 원의 예산으로 560ha의 산림에 숲가꾸기 사업도 단계별로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나무를 심는 것 이상으로 심은 꾸준히 가꾸는 것이 중요하다. 병해충, 산불로부터 산림을 보호하고 건강한 숲을 조성하기 위해 숲가꾸기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 행사에 앞서 11월 16일부터 20일까지 영덕군은 숲가꾸기 사업에서 발생한 부산물(땔감)을 어려운 이웃에게 나누어 주는 ‘사랑의 땔감 나누기’ 행사를 열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