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교육 지역경제
동해선 포항~영덕구간 시험운행

올 연말 개통예정인 동해중부선 포항∼영덕 구간에 시험운행이 시작됐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 달 30일 동해선 포항∼삼척 철도건설사업 구간 중 올해 12월 개통구간인 포항∼영덕 44.1㎞ 구간에 대해 30일부터 시운전열차를 투입해 종합시험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이날부터 다음달 6일까지 40∼150㎞까지 단계별로 속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이후 운행최고속도인 150㎞/h로 달리며 선로·신호·차량 인터페이스 등 총 67종의 시설물검증시험을 실시한다.

이 시험이 끝나면 11월 말까지 실제 영업상황을 가정한 영업시운전을 실시하며, 운행체계 적정성과 여객편의설비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기관사의 노선숙지훈련도 병행해 실시할 예정이다.

포항∼영덕 구간은 2020년 개통(전체 166.3㎞ 구간)이 목표인 동해선 포항∼삼척 구간 1단계 사업으로 올 연말 완공할 예정이다.

철도공단은 에너지 절감을 위해 포항∼영덕 구간 4개 역사 승차장과 대합실에 LED 조명을 설치한다.

강영일 이사장은 “포항∼영덕 구간이 개통되면 지난 2015년 4월 개통한 신경주∼포항 KTX 직결노선과 연계돼 영덕군 지역주민의 교통 불편해소와 경북권 관광수요 증가로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손병욱기자

손병욱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병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