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고령·성주·칠곡
고령군, 2023 경상북도 제안제도 운영 평가 ‘3년 연속’우수기관 선정 쾌거!

고령군(군수 이남철)은 7월 5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2023년도 시·군 제안제도 운영 평가 시상식에서 장려상을 수상함으로써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경상북도는 제안 활성화를 위해 매년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제안제도 운영 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제안공모전 및 교육 건수 △제안 채택률 및 실시율 등 6개의 정량평가 항목과 △특수시책 추진실적 및 홍보 노력도 등 3개의 정성평가 항목을 심사하여 우수 지자체를 선정하고 있다.

특히 지방소멸위기에 직면한 고령군은 인구 3만 유지를 위해 지난해 지역특화 인구정책발굴을 위한 직원역량강화 워크숍을 진행하여 정부 및 타 지자체의 인구정책 우수사례를 심층 연구하고, 창의적이고 실효성 있는 인구정책사업 발굴에 노력하였으며

민선 8기 군민 소통콘서트 정례화를 통해 틀에 박힌 형식과 절차를 배제한 자연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2023년 한 해 동안 총 21회 각계각층의 목소리를 듣고 의견을 수렴하는 등 다양한 군민 맞춤형 시책 발굴에 집중하였다.

이 외에도, 공무원 제안 활성화를 위해 부서평가 시 참여·채택 실적 반영 및 수상자 상시학습 인정 등의 제안 특수시책을 추진하고, 지역사랑상품권을 활용한 시상금 지급으로 지역경제 선순환 효과도 누렸다.

고령군(군수 이남철)은 “3년 연속 제안 우수기관에 선정된 것은 군정 발전에 관심과 애정을 갖고 우수한 정책아이디어를 적극 제안해 주신 군민 참여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군민의 소중한 의견,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여 ‘군민 중심 공감행정’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안종모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종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