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고령·성주·칠곡
칠곡군, 「산사태 예방·대응 안내지도」책자로 산사태 행동요령 등 홍보

칠곡군은 최근 극한호우 등 산사태에 대한 위험성이 증가되고 있어 산사태 발생 시 군민들이 안전하게 대피장소로 신속히 대피할 수 있도록 「산사태 예방·대응 안내지도」 책자 1,000부를 읍·면, 취약지역 주민, 마을회관, 유관기관 등에 제작·배포했다.

책자에는 지역 내 산사태취약지역으로 지정된 230개소, 대피장소 70개소의 위치 안내 및 산사태 관련 국민행동요령 삽화 등을 활용해 알기 쉽게 설명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연락을 취할 수 있도록 비상연락망도 수록했으며, 대피 시 필요한 생존 가방 체크리스트등 군민들이 쉽게 알아 볼 수 있도록 세심하게 제작 되었다.

또한, 지역 내 산사태 대피소 70개소에는 대피소임을 알리는 표지판을 부착해 누구나 알 수 있도록 했다.

군 관계자는 “산사태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 예방을 위해 산사태취약지역 수기 점검 및 재난대응 매뉴얼 현행화, 주민 비상 연락망 정비, 국민행동요령 교육 및 홍보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산사태 예방·대응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하며, “본 책자를 통해 군민들이 태풍 또는 집중호우 시 행동요령을 익히고 대피장소의 위치를 파악하여, 상황 발생 시 자발적인 사전 대피로 산사태 등 각종 재난 안전사고 예방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안종모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종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