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원자력/에너지/환경
신한울2호기 준공 취득세 약 285억 원 납부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세용, 이하 한울본부)는 5월 24일 신한울2호기 준공 취득세 약 285억 원을 납부하였다.

신한울2호기는 전원개발사업 실시계획 취득 후 2010년 4월 30일 공사에 착수하여 2024년 3월 28일 건축물 사용승인 취득, 4월 5일 상업운전을 시작했고, 취득세 납부를 통해 지자체 재정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 이번 취득세는 285억 원 중 70%(199억 원)는 경북도청, 30%(86억 원)는 울진군으로 교부된다.

2017년부터 2023년까지 울진군에서 거두어들인 지방세액 총액은 8,210억 원이며,이 중 한울본부가 납부한 세액은 5,010억 원으로 약 61%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작년 한 해 동안 한울본부가 울진군에 납부한 세액은 지역자원시설세 576억 원, 취득세 535억 원을 비롯해 총 1,241억 원으로 울진군 징수세액의 약 69.7%를 차지하며 매년 지역 재정에 기여하고 있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한울본부 취득세 적기 납부는 울진군 세수에 큰 도움을 주었으며, 앞으로도 울진군의 발전을 위해 많은 협조를 바란다” 라며 감사를 표했다.

이에 이세용 본부장은 “울진군 세수 확보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발전소를 안전하게 운영하고 지역자원시설세 등을 충실히 납부하여 울진군의 재정 확충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황인성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