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영양·영덕·봉화·울진
봉화군, 2024년 친환경 양식어업육성 공모사업 선정

봉화군은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2024년 친환경 양식어업육성사업 공모’에서 봉화양어장(대표 정민우)이 예비사업자로 선정되어 국비 1억 5천만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5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 10월 17일 한국어촌어항공단에 사업을 신청해 서면 및 발표평가를 거쳐 11월 13일에 해양수산부로부터 예비 사업대상자로 선정됐으며 내년 2월에 사전 컨설팅을 받은 후 사업이 추진된다.

친환경 양식어업육성사업은 친환경‧고부가가치 양식품종의 생산 증대를 위해 양식어업의 기반시설 확충과 기술개발, 수산종자의 첨단‧친환경 양식체계 전환 등을 목적으로 하는 사업이다. 자기 자본 부담능력이 있고, 신품종 보급 및 친환경 첨단 양식시설 사업계획이 수립된 단체 가운데 공모를 통해 선정한다.

아울러 이 사업은 순환여과식, 용수정화, 스마트 예방양식, 양식시설 증개축을 위한 실시설계, 시설설비 및 건축공사비에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하며, 사업비는 국비 30%, 지방비 30%, 자부담 40%를 분담해 추진한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봉화양어장은 5억 원의 사업비로 봉화읍 적덕리 일원에 연간 은어 10톤, 산천어 20톤, 송어 30톤을 생산할 수 있는 수질 모니터링이 가능하고 침전물을 3단계로 걸러 배출하는 1,500㎡ 규모의 친환경 스마트 예방양식시설을 신축할 계획이다.

신종길 농업기술센터소장은 “1993년에 준공된 봉화양어장은 시설이 노후화되어 은어 생산에 어려움이 많았다.”면서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국비를 확보하게 됨으로써 시설을 보완해 봉화은어축제에 은어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인숙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