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고령·성주·칠곡
칠곡군, 소통·공감·혁신으로 새로운 칠곡시대를 열겠다는 결의 다져..

칠곡군(군수 김재욱)은 9월 13일, 군청 강당에서 6급 팀장 이상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주요현안 및 특수시책 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2023년 군정성과에 대한 공유 및 점검과 더불어 2024년 본예산 편성에 앞서 부서별 주요 현안사업과 신규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칠곡군은 이번 보고회에서 논의된 문제점과 보완사항 등에 대해 개선방안을 마련하고, 미래 먹거리 사업 등 전략사업을 적극 발굴하여 새로운 칠곡시대를 향한 발걸음을 넓혀 갈 계획이다.

칠곡군은 농촌협약사업(2023년~2027년, 5년간 520억원 규모), 문화도시사업(2023년~2027년, 5년간 150억원 규모), 도시재생사업(2020년~2025년, 372억원 규모) 을 비롯한 대규모 현안사업 추진에 내실을 기하고, 생활스포츠 복지증진을 위한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첨단 농기계 소재·부품 개발 및 제작 지원을 위한 첨단 ‘농기계 실증 랩 팩토리 조성사업’을 비롯한 각종 신규 SOC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내년도 복지예산이 증가하는 만큼 복지 사각지대 해소와 수급자 보장 강화에도 더욱 힘쓰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김재욱 군수는 “내년도는 예산 세수감소와 복지 예산 증가로 인해 효율적인 예산관리가 더욱 중요한 시점”이라며 예산절감 노력과 더불어 차별화된 시책발굴에 노력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국정과제와 경상북도 사업 추진 방향에 발맞추어서 적극적이고 창의적인 접근으로 국도비를 확보해 2024년에도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이끌어내자”고 덧붙였다.

안종모 기자  donghaean-n@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북,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종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